ems

:광주환경
:산돌마을석재



:일등농장
:삼익산업
북경만물
 
전체기사
인사말
본사/지사
구독신청
광고문의
대구 달서천 등 5개 하수처리장 우수시설 표창

대구 달서천 등 5개 하수처리장 우수시설 표창
대구 달서천, 충북 제천, 경남 고성, 전남 영암, 충남 연기 전의
포상금 각 5천만원, 최우수시설 인증패, 장관표창 수여

환경부는 전국 하수처리장을 대상으로 ‘05년도 운영관리실태를 평가한 결과, 대구광역시 달서천 하수처리장 등 5곳을 최우수 하수처리시설로 선정했다.

평가방법은 전국 277개 하수처리장을 규모별로 5개 그룹으로 나누어, 지속가능한 하수도 발전 · 공공의 건강증진 및 안정적 서비스 제공 · 부생자원의 순환이용 등 3개 분야 13개 항목에 대하여 평가를 실시했다.

운영실태 평과결과에 따라 최우수(1곳), 우수(상위 20%), 보통(상위 21~60%), 미흡(상위 61~80%), 아주미흡(상위 81~100%) 등 하수처리장을 5개 등급으로 분류했다.

그룹별 최우수 하수처리시설로 선정된 곳은 Ⅰ그룹(10만톤 이상) 대구광역시 달서천 하수처리장, Ⅱ그룹(10~2만톤) 충북 제천시 제천 하수처리장, Ⅲ그룹(2만~7천톤) 경남 고성군 고성 하수처리장, Ⅳ그룹(7천~3천톤) 전남 영암군 영암 하수처리장, Ⅴ그룹(3천톤 미만) 충남 연기군 전의 하수처리장이다.

Ⅰ그룹 대구광역시 달서천 하수처리장(40만톤/일)은 지난해 나무심기 및 공원화사업 우수처리장으로 선정됐으며, 하수처리단가(69.4원/톤)가 저렴한 반면 하수처리효율이 우수하여 낙동강 수계의 수질개선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Ⅱ그룹 충북 제천시 제천 하수처리장(7만톤/일)은 하수처리시설의 운영개선을 위한 연구개발사업을 실시·지원하여 고도처리공법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높은 하수처리효율을 유지했다. 발생 하수슬러지 전량은 건분화하여 시멘트 부원료로 재이용하고 있다.

Ⅲ그룹 경남 고성군 고성 하수처리장(1만500톤/일)은 지난해 나무심기 및 공원화사업 우수사례로 선정됐으며, 하수처리효율이 우수해 높은 점수를 얻었다. 또한 하수슬러지의 대부분(1,198톤)을 퇴비화하여 재활용하고 있다.

Ⅳ그룹 전남 영암군 영암 하수처리장(5500톤/일)은 하수도요금 현실화율이 96.4%(전국 평균 61.3%)로 요금 현실화를 위한 강한 의지와 노력이 돋보였고, 발생되는 하수슬러지 전량(557톤)을 녹생토로 재활용하고 있었다.

Ⅴ그룹 충남 연기군 전의 하수처리장(2000톤/일)은 3년 연속 최우수시설로 선정됐다. 하수도요금 현실화율(99.5%)과 하수처리효율 등 모든 분야에서 높이 평가됐고, 발생 하수슬러지 전량(135톤)을 녹생토로 재활용하고, 하수처리수의 일부(8만1000톤/년)를 농업용수로 재이용하고 있다.

환경부는 최우수처리시설로 선정된 5개 하수처리장에 대해 인증패와 환경부 장관 표창을 수여하고, 해당 자치단체에는 포상금 각 500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아주 미흡’ 평가를 받은 하수처리장은 해당 지자체별로 개선계획을 수립하여 시행토록 하고, 유역(지방)환경청에서 이행여부를 정기적으로 확인할 계획이다.


2006-10-27 4:08
의견이 없습니다.
관련글 : 없음 from 58.232.10.161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