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s

:광주환경
:산돌마을석재



(주)세진환경건설 :삼익산업
:일등농장
 
전체기사
기획특집
인사말
본사/지사
구독신청
광고문의
"환경파괴로 경제손실 2050년까지 12조원"

"환경파괴로 경제손실 2050년까지 12조원"

세계자연기금 보고서

지구 생태계 변화로 한국경제 손실이 2050년까지 약 12조원에 달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현재와 같은 방식으로 자연자원이 소비된다고 가정했을 때 예상되는 기후변화 등의 영향으로 향후 30년간 발생할 경제적 손실을 분석한 결과다.

12일 국제환경단체인 '세계자연기금'(WWF)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지구의 미래' 보고서를 발표했다. WWF는 현재와 같은 방식으로 자연 자원이 소비될 경우 생태계 파괴에 따른 전 세계 140개국의 국내총생산(GDP) 손실을 추산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은 올해부터 앞으로 30년간 최소 100억달러 손실을 보는 것으로 분석됐다. 전날 환율 종가(달러당 1181.6원)를 반영하면 손실 금액은 11조8160억원에 달한다.

향후 30년간 가장 큰 경제적 타격을 볼 것으로 예상되는 국가는 미국(GDP상 손실이 830억달러로 추산)이다. 이어 일본(800억달러), 영국(201억달러), 인도(200억달러)와 호주(200억달러) 등의 순이었다. 한국의 경제적 손실 규모는 조사 대상 140개국 중 7번째로 많았다.

WWF는 "각국의 손실 규모는 다양한 요인에 따라 결정되지만 뉴욕, 도쿄와 같이 GDP가 높은 도시가 해안가에 있는 국가일수록 해수면 상승에 따른 피해가 커 손실 규모가 크게 추산됐다"고 설명했다.

지구의 미래는 자연파괴의 기회비용을 경제학 모델을 활용해 분석한 보고서다.

지난 2년 동안 전 세계 140개국을 분석한 프로젝트로 WWF를 비롯해 환경학자와 경제학자, 정책전문가 등이 참여했다.


2020-03-07 22:57
의견이 없습니다.
관련글 : 없음 from 121.135.99.154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