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s

:광주환경
:산돌마을석재



:일등농장
:삼익산업
북경만물
 
전체기사
환경뉴스
인사말
본사/지사
구독신청
광고문의
한강 하류서 발견된 끈벌레…전세계서 처음 발견된 신종

한강 하류서 발견된 끈벌레…전세계서 처음 발견된 신종

전세계 1200여 종의 끈벌레와 일치하지 않아…일본서 DNA 분석
어민들 어업 중단…"생계 막막"

한강 하류에서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난 끈벌레를 분석한 결과 세계적으로 보고되지 않은 신종인 것으로 나타났다.

행주어촌계는 16일 오후 경기 고양시 행주외동 사무실에서 해양수산부, 환경부, 경기도, 고양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난 끈벌레로 인한 대책회의를 열었다.

이날 환경부 관계자는 "전세계적으로 1200여 종의 끈벌레가 있지만 한강하구에서 발견된 끈벌레의 경우 공식적으로 보고된 바 없는 끈벌레"라며 "국내에서 종을 분류할 수 있는 전문가가 없어서 일본으로 보내 DNA를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환경부 측은 종이 분류될 때까지 분석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해양수산부 측은 개체수 파악과 분포, 밀도 등을 조사하고 수질과 퇴전물 뿐 아니라 끈벌레 독성검사와 실뱀장어의 사인분석까지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해수부 관계자는 "민간전문가도 포함시켜 1회성으로 끝낼 것이 아니라 지속적으로 조사를 벌이겠다"며 "실뱀장어와 끈벌레를 분리해서 끌어 올릴 수 있는 방법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지난 2013년 조사할 당시에는 끈벌레와 실뱀장어가 같이 공존하는 모습을 보였고 5~6월에는 개체수가 급격히 줄어 추가로 조사를 할 수 없었기 때문에 더 이상 조사를 진행하기 어려웠다"고 전했다.

한편 올해 초부터 한강 하류인 행주대교와 김포 신곡수중보 사이에서 붉은 끈벌레가 실뱀장어와 함께 수백kg씩 잡히면서 어민들은 어업을 중단해 생계가 막막한 실정이다.

하지만 국립수산과학원 서해수산연구소는 지난 2013년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 등과 합동 조사를 한 결과 독성이 검출되지 않았고 실뱀장어의 생존에도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밝혀 어민들의 반발을 사기도 했다.


2015-04-17 23:32
의견이 없습니다.
관련글 : 없음 from 121.133.225.222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
  • 환경뉴스 이미지